>
당진에 어린이학교 ‘청아대’ 건립
연합뉴스  |  dynews1991@dy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1.01.11  21:13:43


충남 당진에 청와대의 실물을 본뜬 어린이 교육시설인 ‘청아대’가 세워져 오는 5월 문을 연다.

11일 키즈코리아재단(이사장 이복만·67)에 따르면 이 재단은 당진군 송악읍 청금리 ‘서해안 관광농원’ 일대에 어린이 교육기관인 ‘키즈코리아 청아대 스쿨’을 건립중이다.

청아대는 1999년 어린이 19명과 교사 4명의 목숨을 앗아간 ‘씨랜드’ 화재사건을 보고 충격을 받은 이 이사장이 어린이를 위한 최고의 교육·숙박시설을 짓겠다고 결심, 키즈코리아재단을 만들고 평소 운영해오던 시가 100억원 상당의 서해안 관광농원을 재단에 기증하면서 설립이 추진됐다.

지난해 4월 착공한 청아대는 부지 5000여㎡에 지상 2층의 본관과 단층의 별관 2채가 들어서며 현재 별관 지하시설과 본관 1층의 건축이 마무리된 상태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363-716]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T.043)218-7117  |  F.043)218-7447,7557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 김영이  |  편집국장 : 김홍균
Copyright © 2014 동양일보. All rights reserved. 동양일보(dynews.co.kr)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