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0 23:43 (목)
1등 2660억원 유럽 복권 행운은
1등 2660억원 유럽 복권 행운은
  • 동양일보
  • 승인 2012.08.08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첨자 없어 이월

 

 

 

유럽 복권 사상 최대 금액인 1억9000만유로(약 2천0660억원)의 1등 당첨금이 걸렸던 유로밀리언 로또복권이 7일 추첨에서도 당첨자가 나오지 않아 자동 이월됐다고 TF1 TV 등 프랑스 언론이 보도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이번 유로밀리언 복권은 지난 3일 추첨 때까지 14회에 걸쳐 당첨자가 나오지 않으면서 1등 당첨금액이 사상 최대인 1억9000만유로까지 올라갔다.

그러나 7일 밤(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진행된 추첨에서도 7개 숫자(5개 당첨번호, 2개 행운번호)를 맞춘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에 따라 유로밀리언 복권 당첨금은 오는 10일 추첨으로 자동 이월됐다.

유로밀리언 1등 당첨금은 그러나 새 규정에 따라 더 이상 올라가지 않고 1억9000만유로가 유지된다.

또 1등 당첨자가 나오지 않으면 1등 당첨금은 숫자 6개를 맞춘 2등 당첨자들에게 똑같이 분배된다.

1등 당첨금이 이월됨에 따라 유럽 각국의 로또복권 판매점에는 인생 역전을 꿈꾸는 서민들의 발길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유로밀리언 로또복권은 프랑스·영국·스페인·룩셈부르크·벨기에·스위스·포르투갈·아일랜드·오스트리아 등 유럽 9개국에서 공동으로 판매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