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11-15 15:37 (금)
강동원·신민아, 김지운 단편영화로 첫 호흡
강동원·신민아, 김지운 단편영화로 첫 호흡
  • 동양일보
  • 승인 2013.02.21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스타 강동원과 신민아가 김지운 감독의 단편영화에서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다.

멀티플렉스 영화관 CGV는 새로운 형태의 상영관 ‘스크린X(ScreenX)’를 실험하기 위해 제작하는 단편영화 ‘하이드 앤드 시크(Hide & Seek)(가제)의 출연배우로 강동원과 신민아, 이솜을 캐스팅했다고 21일 전했다.

이 작품은 ‘라스트 스탠드’로 할리우드에 진출한 김지운 감독의 국내 복귀작이다.

영화는 주인공 ‘X’가 정체를 알 수 없는 의문의 물건을 운반하는 과정 중 벌어지는 숨 막히는 추격전을 그린 이야기다. 주인공 ‘X’ 역을 강동원이, 비밀을 지닌 X의 여자친구 ‘미아’ 역을 신민아가, X의 안전을 책임지는 요원 ‘핑거스’ 역을 이솜이 맡았다.

CGV는 지난달 세계 최초로 개발한 ‘스크린X’ 상영관을 실험하기 위해 이번 영화를 제작하게 됐다. 스크린X는 기존의 스크린을 왼쪽, 오른쪽 벽면까지 확대해 3면에 영상을 쏘는 ‘멀티 프로젝션’ 방식이다.

시야각이 크게 확장되는 파노라마 영상을 통해 관객의 몰입도를 극대화한다고 CGV는 설명했다. ‘스크린X’ 상영을 실험하는 첫 영화 ‘하이드 앤드 시크’는 좌우의 폭이 넓은 파노라마 영상을 구현한다. 영화는 1개월간의 촬영을 거쳐 올해 상반기 안에 공개될 예정이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