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4-26 16:38 (금)
세계 영화계의 거장, 제천에 다 모인다
세계 영화계의 거장, 제천에 다 모인다
  • 김재옥
  • 승인 2013.08.01 2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환경 감독, 구혜선 감독, 오사토 요키치 회장 등 심사위원 선정
개막작 ‘팝 리뎀션’ 마르탱 르 갈 감독, 진가신 감독 등 참석

 

오는 14일~19일 제천시에서 열리는 9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경쟁 부문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의 심사위원을 확정 했다.
올해 경쟁 부문의 심사위원으로는 ‘7번방의 선물’로 1000만 감독 반열에 오른 이환경 감독, ‘스캔들-조선남녀상열지사’, ‘달콤한 인생’, ‘그놈 목소리’ 등을 제작한 영화사 집의 이유진 대표, 배우·감독·일러스트레이터 등 다양한 영역으로 활동 반경을 넓혀가고 있는 구혜선 감독, 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영화제인 폴란드 크라쿠프 영화제의 크리지스토프 기에라트 집행위원장, 일본의 대표적인 엔터테인먼트 회사이자 제작사인 아뮤즈 그룹의 오사토 요키치 회장 등 모두 5명으로 구성됐다.
5인의 심사위원단은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국제경쟁부문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 부문의 9개의 작품을 영화제 기간 동안 심사하게 된다.
9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국제경쟁부문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의 9개 작품은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심사위원 대상작에는 상금 1000만원, 특별상에는 상금 500만원이 수여된다.
심사위원 대상작으로 선정된 작품은 9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폐막작으로 특별 상영된다.
심사위원단과 더불어 올해에도 해외의 다양한 영화감독들이 9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를 찾는다. 개막작 ‘팝 리뎀션’의 마르탱 르 갈 감독은 14일 개막식 무대에 직접 올라 관객들에게 영화에 대한 소개하고 15일에는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 할 예정이다.
또 홍콩 영화계의 거장 감독인 진가신 감독도 제천국제음악영화제를 방문한다. 특별 섹션으로 마련된 ‘진가신 특별 회고전’에서는 ‘금지옥엽’, ‘첨밀밀’, ‘퍼햅스 러브’가 상영되며, 진가신 감독은 제천영화음악아카데미에서 특강도 진행할 예정이다.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 경쟁부문에 오른 영화 ‘솔로’의 기예르모 로카모라 감독, ‘열정 소나타’의 크리스티안 랍하르트 감독과 여주인공 배우 알레나 체르니, ‘메르세데스 소사: 남미의 목소리’의 로드리고 빌라 감독, ‘미스 블루 진’의 마티 안테로 기누넨 감독, ‘뮤직 인 사이트’ 단편작 ‘KRS ONE: 브룩클린에서 브롱크스까지’의 제이콥 셰어 감독도 방문 할 예정이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시네마 콘서트에는 미국의 무성 영화 전문 피아니스트 필립 칼리가 방문해 ‘안전불감증’과 ‘키드 브라더’ 두 작품에 맞춰 연주한다.
34개국 95편의 음악영화를 선보이는 ‘9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14일~19일 제천시 일원에서 열린다.                                     <김재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