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2-17 21:25 (월)
“충북교육의 ‘신형엔진’이 될 것”
“충북교육의 ‘신형엔진’이 될 것”
  • 지영수
  • 승인 2014.06.05 0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교육감 김병우 당선



존경하는 충북도민 여러분 오늘 저는 충북교육의 방향을 바꾸라는 도민 여러분의 가슴 벅찬 명령을 영광스럽게 받아들입니다
.

그리고 희망차고 행복한 변화를 선택해 주신 여러분께 뜨거운 감사를 드립니다.

도민 여러분께서 저에게 기울여주신 기대는 더 이상 대립과 배제의 역사를 뒤로 하고 화합과 사랑으로 더 큰 충북교육의 새날을 맞이하라는 소명으로 삼겠습니다.

이제 저 김병우와 충북의 교육가족 모두는 도민 여러분의 선택과 부르심에 새롭고 설레는 변화로 응답 드리겠습니다.

충북교육의 방향을 바꾸는 일부터 점진적으로 해 나가겠습니다. 무조건 공부를 잘하라 다그칠 것이 아니라 좋아하게 만들어서 저절로 잘하게 하는 쪽으로 만들겠습니다.

학교 혁신을 통해 모두 함께 행복한 충북교육을 실현하고, 학부모부담 공교육비 없는 학교 교육을 충북에서 시작하겠습니다.

학교평화 프로젝트를 통해 안전하고 폭력 없는 학교를 만들고, 기초 기본학력 및 학력신장을 책임지겠습니다.

경쟁을 넘어 행복하게 공부하도록 고입선발고사일제고사를 폐지하겠습니다.

차별받고 소외되어 온 곳을 더욱 챙기며, 생명을 존중하고 평화의 가치를 소중히 여기겠습니다.

우리 아이들의 예술적 감성을 길러주고, 문화적 다양성을 아우르는 충북교육을 만들어 가겠습니다.

모든 교육 주체들의 자발성과 지혜, 긍정에너지들을 모아내어 오늘의 배움이 즐거워 내일이 기다려지는 교육을 꿈꾸며 충북교육의 신형엔진이 되겠습니다.

모두 함께 행복한 충북교육의 새 길로, 도민 여러분과 손잡고 힘차게 달려 나가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