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9-16 14:23 (월)
농악,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등재
농악,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등재
  • 김재옥 기자
  • 승인 2014.11.27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의 농악이 27일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에 등재됐다.

문화재청에 따르면 유네스코는 이날(현지시각)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9차 무형유산위원회 회의에서 농악(Nongak, community band music, dance and rituals in the Republic of Korea)의 인류무형유산 등재를 확정했다.

농악은 앞서 지난달 유네스코 무형유산위원회 산하 임시소위원회인 심사보조기구로부터 만장일치로 ‘등재권고’ 의견을 얻어 등재가 확실시됐다.

이에 따라 한국은 2001년 종묘제례 및 종묘제례악을 시작으로 강릉 단오제(2005년), 강강술래·남사당놀이·영산재·제주칠머리당영등굿·처용무(이상 2009년), 가곡·대목장·매사냥(2010년), 택견·줄타기·한산모시짜기(이상 2011년), 아리랑(2012년), 김장문화(2013년)에 이어 농악까지 17건의 인류무형유산 보유국이 됐다.

이번 회의에서는 북한도 '아리랑'을 첫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하는 데 성공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