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0 13:46 (목)
여자농구 이미선 19년 선수생활 끝 은퇴
여자농구 이미선 19년 선수생활 끝 은퇴
  • 동양일보
  • 승인 2016.03.29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의 포인트가드 이미선(37·사진)이 선수 생활을 접는다.

삼성생명은 29일 “이미선이 은퇴하며, 그의 등번호 5번을 영구 결번으로 남기겠다”고 밝혔다.

광주 중앙초교에서 농구를 시작한 이미선은 수피아여중, 수피아고를 거처 1997년 삼성생명에 입단했다.

그는 여자프로농구(WKBL)가 출범한 1998년 여름시즌을 시작으로 정규시즌 6회 우승, 챔피언결정전 4회 우승을 달성하며 삼성생명의 전성기를 이끌었다.

이미선은 10차례 스틸상과 WKBL 통산 1천107개의 최다스틸, 세 차례 어시스트상을 받았다. 정규시즌 총 502경기를 뛰며 경기당 평균 10.8점, 5.1리바운드, 4.5어시스트 2.2스틸도 기록했다.

이뿐 아니라 2000년부터 2014년까지 15년간 국가대표 선수로 활약한 이미선은 2000년 시드니 올림픽 4위,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은메달, 2008년 베이징 올림픽 8강,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은메달,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 획득의 주역이었다.

이미선은 “아직 은퇴가 실감이 나진 않는다”면서 “일반인으로서 처음부터 새로 시작해야 하는 만큼 기대도 된다”고 말했다.

삼성생명 농구단은 2016-2017시즌 홈경기에서 이미선의 은퇴행사를 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