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19 15:53 (수)
LPGA 국가대항전 8개국 확정
LPGA 국가대항전 8개국 확정
  • 동양일보
  • 승인 2016.04.04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적 한국 ‘1번 시드’ 배정받아

오는 7월 세계여자골프 국가대항전인 인터내셔널 크라운에 출전할 8개국이 확정됐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는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이 끝난 뒤 인터내셔널 크라운에 참가할 국가별 랭킹 상위 8개국을 발표했다.

7월 21일 미국 시카고 메리트 클럽에서 열리는 인터내셔널 크라운은 이날 발표된 세계랭킹 상위 8개국이 출전한다.

국가별 랭킹은 각국의 상위 4명의 개인별 순위 합산으로 결정된다. 점수가 낮을수록 순위가 높다.

한국은 2위 박인비(28·KB금융그룹·9.83), 5위 김세영(23·미래에셋·6.10), 6위 장하나(25·비씨카드·5.86), 8위 전인지(22·하이트진로)의 순위를 합산한 21점으로 2위 미국(39점)에 18점 앞섰다.

한국과 미국에 이어 일본(181점), 대만(203점), 태국(342점), 잉글랜드(344점)가 각각 그 뒤를 이었다.

7위 중국(386점)에 이어 8위 호주(390점)가 9위 스웨덴(398점)을 가까스로 제치고 막차를 탔다.

2014년 이 대회 초대 챔피언이었던 스페인은 올해는 국가별 랭킹이 8위 밖으로 밀려 출전하지 못한다. 한국은 2년 전 3위를 차지한 바 있다.

세계랭킹 1위 리디아 고(19)를 둔 뉴질랜드도 참가하지 못한다. 리디아 고를 제외한 다른 선수들의 랭킹이 크게 낮기 때문이다.

인터내셔널 크라운은 국가당 4명씩 총 32명이 출전해 우승 경쟁을 벌이는데, 출전국과 달리 출전 선수는 6월 세계랭킹 순으로 결정된다.

1번 시드는 4, 5, 8번 시드와 같은 그룹으로 묶이기 때문에 한국은 상대적으로 랭킹이 낮은 대만, 태국, 호주와 한 조에서 예선전을 치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