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8 19:43 (일)
박성현 한국여자프로골프 ‘3관왕’
박성현 한국여자프로골프 ‘3관왕’
  • 동양일보
  • 승인 2016.12.06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를 평정한 박성현(23·넵스·사진)이 푸짐한 상을 받고 미국으로 떠난다.

박성현은 6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월드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다승왕과 상금왕, 최저타수상을 받았다.

올 시즌 KLPGA 투어에서 가장 많은 7승을 올린 박성현은 13억3000만원을 쌓아 상금 랭킹 1위에 올랐다.

또한 시즌 평균타수 69.64타로 최저타수상도 받았다.

국내 투어와 함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도 병행한 박성현은 메이저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올려 내년 LPGA 투어 출전권을 확보했다.

전담 코치, 캐디와 계약한 박성현은 내년에는 미국 무대로 향한다.

올 시즌 박성현과 경쟁한 고진영(21·넵스)은 출전 대회 성적을 점수로 환산해 주는 대상을 받았다.

고진영은 대상 포인트 562점으로, 박성현(561점)을 1점차로 따돌렸다.

생애 한 번뿐인 신인왕은 이정은(20·토니모리)에게 돌아갔다.

이정은은 이번 시즌 28개 대회에 참가. 상금 랭킹 24위에 오르는 선전을 펼쳤다.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여자골프에서 금메달을 따낸 박인비(28·KB금융그룹)와 감독으로 여자대표팀을 이끈 박세리(39·하나금융그룹)는 특별상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