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커스앤비보이기사팝업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HOME 인사/동정 오늘의운세
2월 18일 오늘의 운세
동양일보
18일  쥐  좋은 색상 : 남색 좋은 숫자 : 7 좋은 방향 : 남서쪽 36년생 : 마음과 몸이 안정된다. 48년생 : 마음이 편안한 하루다. 60년생 : 많은 사람들이 따라주는 날이다. 72년생 : 횡재수가 있으니 기쁨이 넘친다. 84년생 : 열심히 하면 소득이 크다. 
소 좋은 색상 : 청색 좋은 숫자 : 4 좋은 방향 : 남동쪽 37년생 : 일마다 행운 따른다. 49년생 : 하나 얻으면 하나 잃는다. 61년생 : 자존심만 버린다면 행운이 찾아든다. 73년생 : 적극적으로 추진해야 길하다 85년생 : 먼 곳에서 기쁜 소식 있다. 
호랑이 좋은 색상 : 청색 좋은 숫자 : 3 좋은 방향 : 북서쪽 38년생 : 근심거리가 생긴다.  50년생 : 작은 소득이라도 얻을 수 있다. 62년생 : 자신감만 기른다면 모든 일이 순조롭다. 74년생 : 재물운이 넘치니 기쁜 하루. 86년생 : 서둘지 않아도 풀린다.  
토끼 좋은 색상 : 청색 좋은 숫자 : 10 좋은 방향 : 남동쪽 39년생 : 순리에 맞게 행동하면 명예 따른다. 51년생 : 바깥에서 활동하는 것이 유리하다.  63년생 : 포기 말고 밀고 나가라.  75년생 : 천천히 전진하는 것이 얻는 것 많겠다. 87년생 : 주변에서 인기가 올라간다.   
용 좋은 색상 : 검정색 좋은 숫자 : 6 좋은 방향 : 남동쪽 40년생 : 인간관계 잘 맺어라. 52년생 : 새로운 길을 모색하는 것이 좋겠다. 64년생 : 행운이 기다린다. 76년생 : 옛것을 지켜라 그러면 득이 된다.  88년생 : 낙심하지 말고 인내심을 가져라. 
뱀 좋은 색상 : 파랑색 좋은 숫자 : 7 좋은 방향 : 남서쪽 41년생 : 재물운이 다가온다. 53년생 : 협동하면 성과가 크겠다. 65년생 : 잘 알고 재내는 사람 도움 있을 듯. 77년생 : 기다림보다 움직임이 길하다. 89년생 : 윗사람의 뜻에 따르면 대길. 
말 좋은 색상 : 흰색 좋은 숫자 : 9 좋은 방향 : 북동쪽 42년생 : 자신의 뜻을 펼 수 있겠다. 54년생 : 행운 넘치는 하루다 66년생 : 시간의 여유를 가져라.  78년생 : 일이 순조롭게 풀려나간다.  90년생 : 어려움은 주변 사람의 도움으로 해결.  
원숭이 좋은 색상 : 청색 좋은 숫자 : 7 좋은 방향 : 남쪽 32년생 : 마음을 가라앉히면 횡재수 있다.  44년생 : 소득이 없으나 희망은 있다. 56년생 : 목표를 향해 전진함이 좋다. 68년생 : 일이 곧 풀릴 것이다.  80년생 : 순리에 맞게 행동하라. 행운 있다. 
원숭이 좋은 색상 : 청색 좋은 숫자 : 7 좋은 방향 : 남쪽 32년생 : 마음을 가라앉히면 횡재수 있다.  44년생 : 소득이 없으나 희망은 있다. 56년생 : 목표를 향해 전진함이 좋다. 68년생 : 일이 곧 풀릴 것이다.  80년생 : 순리에 맞게 행동하라. 행운 있다. 
닭 좋은 색상 : 청색 좋은 숫자 : 6 좋은 방향 : 남서쪽 33년생 : 기쁜 소식이 가득하다.  45년생 : 주변 사람의 도움이 크겠다. 57년생 : 성실하게 노력하라. 인정받는다.  69년생 : 호전의 기미가 있으니 조그만 참아라.  81년생 : 중요한 약속이 생긴다.   
개 좋은 색상 : 황색 좋은 숫자 : 6 좋은 방향 : 남동쪽 34년생 : 쉽게 풀리니 걱정 마라. 46년생 : 행운은 천천히 찾아드는구나.  58년생 : 주변에서 인기가 올라간다. 70년생 : 새로운 사람만 조심하면 행운수 82년생 : 만사형통하리라.
돼지 좋은 색상 : 보라색 좋은 숫자 : 6 좋은 방향 : 동남쪽 35년생 : 기분이 즐겁고 만족한 하루 47년생 : 이득 있는 하루가 되겠다. 59년생 : 서둘러 행운을 잡아라. 71년생 : 실속 있는 하루이다. 83년생 : 안정을 취하는 것이 길하다.

동양일보  dynews@dynews.co.kr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동양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세종시교육청, 찾아가는 사회적경제 창업스쿨 운영
세종시교육청, 찾아가는 사회적경제 창업스쿨 운영
여백
'거대 빙벽’ 된 괴산댐
'거대 빙벽’ 된 괴산댐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