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3 11:45 (화)
“현수가 패기있게 달라졌어요”
“현수가 패기있게 달라졌어요”
  • 동양일보
  • 승인 2017.02.21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벅 쇼월터 볼티모어 감독

올해 메이저리그 2년 차를 맞는 외야수 김현수(29·사진·볼티모어 오리올스)의 달라진 모습에 벅 쇼월터 볼티모어 감독이 흥미와 만족감을 드러냈다. 21일(한국시간) ‘볼티모어베이스볼닷컴’에 따르면, 볼티모어는 현지시간으로 21일과 22일 스프링캠프지인 미국 플로리다주 새러소타에서 자체 평가전을 할 예정이다.

쇼월터 감독은 “오늘 김현수가 두 번의 평가전에 모두 출전하고 싶어했다”며 “뭔가를 보여주는 일이라 생각했다”며 흥미로워했다.

김현수는 지난해 볼티모어에서 메이저리그 신인으로 데뷔했다.

그러나 1년 전 이맘때 김현수는 고전했다. 스프링캠프와 시범경기에서 고전을 면치 못하다가 마이너리그로 강등될 위기에 빠진 것이다.

김현수는 마이너리그 거부권을 사용해 버텼고, 우여곡절 끝에 메이저리그 데뷔에 성공했다.

메이저리그 무대에서 김현수는 점차 안정을 되찾으며 타격감을 끌어 올렸고, 점점 더 많은 기회를 받으며 성공적으로 정착했다.

결국 그는 데뷔 시즌을 타율 0.302 6홈런 22타점 등 준수한 성적으로 장식했다.

쇼월터 감독은 “우리가 아는 많은 것들이 그에게는 도전이었다. 그러나 그는 극복했고, 올해에는 상황이 달라졌다”고 돌아봤다.

이어 “그의 잠재력을 잘 보여주는 일이다. 그는 더 높은 수준의 능력을 보여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김현수의 잠재력에 기대를 걸었다.

볼티모어의 메이저리그 스프링캠프에는 54명이 참여했다. 쇼월터 감독은 “이는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적은 규모”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