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5-25 08:22 (금)
항공기 내 폭발물 있다는 60대 농담에 청주공항 '발칵'
항공기 내 폭발물 있다는 60대 농담에 청주공항 '발칵'
  • 신홍경 기자
  • 승인 2017.04.20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신홍경 기자) 항공기에 폭발물이 있다는 60대 승객의 어이없는 '농담'에 경찰과 공항 폭발물 처리반이 긴급 출동해 수색에 나서고 항공기 운항이 일시 중단되는 일이 발생했다.

19일 경찰 등에 따르면 승객 189명을 태우고 제주에서 출발한 제주항공 소속 7C804편이 이날 오후 5시 35분께 청주공항에 도착했다.
탑승객이 대부분 비행기에서 내렸을 무렵 승객 A(60)씨가 웃음을 지어 보이며 승무원에게 "기내에 왜 'TNT'가 있느냐"라고 말했다.

A씨를 비롯한 승객이 모두 내린 뒤 이 승무원은 비행기 기장에게 A씨가 한 이야기를 전했다.

고성능 폭약인 TNT(trinitrotoluene)라는 소리에 화들짝 놀란 기장은 곧바로 공항 종합상황실에 신고했다.

공항 내 폭발물 처리반(EOD)이 긴급 출동해 기내를 20분간 정밀수색했으나 TNT 폭약은 발견되지 않았다.

A씨의 신원을 파악해 연락을 취했지만 그는 "농담으로 한 말이었다"고 말했다.

이 소동으로 승객 158명을 태우고 제주공항으로 다시 돌아가려던 이 항공기의 출발이 30분가량 지연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허위 신고한 것으로 보기 어렵고 폭발물을 직접 설치해 협박한 것도 아니어서 현행법상 처벌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