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지방정치
충북 민주당 오제세 의원 직대 체제 가동오 의원 "지방선거 압도적 승리…지사 출마 적극 검토"
   
▲ 오제세(청주 서원) 민주당 충북도당위원장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오제세(청주 서원)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을 이끌게 됐다.

더불어민주당은 10일 최고위원회를 열어 충북도당위원장 직무대행에 오제세 의원을 지명했다.

오 의원은 도종환(청주 흥덕) 의원이 문화체육관광부장관으로 입각함에 따라 공석이 된 도당위원장의 역할을 맡게 됐다.

민주당 관계자는 “도당위원장은 공모 절차를 거쳐야 하지만, 남은 임기가 1년여에 불과한 점 등을 고려해 오 의원을 직무대행으로 선임했다”며 “오 의원은 전임 도당위원장의 임기인 내년 8월까지 도당위원장을 맡게 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민주당 충북도당은 오 의원을 당의 ‘간판’으로 내세워 내년 6월 지방선거를 치를 가능성이 커졌다.

오 의원이 충북지사에 출마할 뜻을 내비친 바 있어 그의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 의원은 “4선 의원을 지낸 경륜과 청주부시장, 인천부시장 등을 거친 경험을 살려 충북 발전을 위해 지사 출마를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 의원은 “내년 지방선거는 문재인 정부 출범 1년을 평가받는 중요한 선거가 될 것”이라며 “유능한 인물들을 내세워 압도적인 승리를 거두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영수 기자  jizoon11@dynews.co.kr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동양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