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남 세종·공주·계룡·논산·아산·천안·금산·부여
토종벌 종 보전·야생화 군락지 조성아산주민-삼성전자-농어촌공-천안아산환경운동연 협약
9일 송악면 궁평리 마을회관에서 주민과 삼성전자(주)온양사업장, 천안아산환경운동연합, 한국농어촌공사아산천안지사와 토종벌 종 보전과 야생화 군락지를 조성키로 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아산=동양일보 서경석 기자) 아산시가 토종벌 종 보전과 양생화 군락지 조성에 나선다.

시는 자연생태계보전과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해 송악면 궁평마을 일대를 주민과 행정기관, 민간단체, 유관기관 등이 함께 토종벌 종 보전 및 야생화군락지 조성사업을 적극 추진키로 했다.

이와 관련 시는 9일 송악면 궁평리 마을회관에서 주민과 삼성전자(주)온양사업장, 천안아산환경운동연합, 한국농어촌공사아산천안지사와 토종벌 종 보전과 야생화 군락지를 조성키로 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아산시 송악면 궁평리에 토종벌 종 복원사업과 야생화군락지 조성사업, 저탄소녹색마을 조성, 자연정화습지조성 사업을 공동 협력해 추진하고, 마을의 역사와 문화와 주민공동체 회복에 민·관이 협력키로 했다.

삼성전자(주) 온양사업장의 문태호 그룹장은 “올해 궁평리 마을에 토종벌 복원 및 야생화군락지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봉덕 송악면 궁평리 이장은 “반딧불이가 사는 청정마을로서 마을은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반딧불이, 토종벌 종 보전과 야생화군락지조성, 에너지절약 및 녹색생활 소비 실천 활동을 적극 펼쳐 살기 좋은 녹색마을로 가꾸겠다”고 말했다.

 

 

 

서경석 기자  ks2run@dynews.co.kr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동양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