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6 17:10 (금)
오이·배추·시금치 등 생필품값 ‘비상’
오이·배추·시금치 등 생필품값 ‘비상’
  • 경철수 기자
  • 승인 2017.08.15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동월대비 최근 1년 새 16.6~44.0% 증가
신선식품 5개 품목은 전월대비 큰폭 오르기도
샴푸·린스·물휴지·마늘 등은 11.3~20.0% 하락

(동양일보 경철수 기자)폭우에 폭염이 겹치면서 생필품 가격이 전년·전월동기 대비 폭등, 생활물가 잡기에 비상이 걸렸다.

오이와 시금치 등 신선채소는 전월대비 각각 54.0%와 46.2% 상승했고, 전년 동기 비해서도 각각 44.0%와 16.6% 크게 올랐다.

14일 한국소비자원이 가격정보포털 참가격(www.price.go.kr)을 통해 충남(11), 충북(12), 세종(1) 등 충청권 대형마트와 기업형슈퍼마켓(SSM), 백화점, 편의점, 전통시장 23개소를 비롯한 전국 유통매장 373개를 대상으로 지난달 말 기준 생필품 135개 품목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지난달 말 기준 오이 25㎝(150~250g) 1개당 가격은 858원, 시금치 1포기(100g) 744원, 배추 1포기(2000g 이내) 3776원, 린스(100㎖) 1070원, 호박(국내산 애호박 350g 이내) 1개 1416원, 샴푸(100㎖) 1099원, 염모제(10g) 2023원, 세면용 비누 1개(고체형) 1403원, 냉동만두(100g) 1115원, 무(1500g) 1개 2185원이다.

전월 대비 가격이 많이 상승한 10개 품목은 오이(54.0%)·시금치(46.2%)·배추(43.6%)·호박(34.0%)·무(5.7%) 등 신선식품이 5개 품목으로 가장 많았고, 가공식품은 냉동만두(6.7%), 일반 공산품은 린스(34.8%)·샴푸(17.3%)·염모제(10.8%)·세면용 비누(8.0%) 등이다.

특히 오이·시금치는 2016년 7월에 비해서도 각각 44.0%와 16.6% 상승했다.

오이·시금치·배추 등은 백화점이 상대적으로 비쌌으며, 샴푸는 대형마트, 무·냉동만두 등은 SSM이 상대적으로 비쌌다.

전월대비 가격이 많이 하락한 10개 품목은 갈치(-23.3%)·감자(-13.6%)·양파(-9.7%)·당근(-5.1%)·마늘(-4.0%) 등 5개 신선품목과 단무지(-5.8%)·캔 커피(-4.6%) 등 2개 가공식품, 치약(-6.9%)·구강청정제(-6.4%)·갑티슈(-4.8%) 등 3개 공산품이다.

갈치는 60㎝내외(250~400g) 8517원, 감자 324원, 양파 1망(500g) 3489원, 치약(10g) 175원, 구강청정제(10㎖) 132원, 단무지(100g 김밥용) 816원, 당근(100g) 372원, 갑티슈 1개 2383원, 캔커피(100㎖) 398원, 마늘(100g) 1164원 등이다.

감자·양파 등은 전통시장이 상대적으로 저렴했으며, 치약은 백화점, 단무지·캔 커피 등은 대형마트, 갈치는 SSM이 상대적으로 저렴했다.

전년 동월대비 비교했을 때 샴푸(-20.1%)·린스(-17.4%)·물휴지(-16.0%)·핸드로션(-14.8%)·마늘(-11.0%)·베이비로션(-11.3%) 등은 하락했다.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참가격을 통해 주단위로 가격정보를 제공, 소비자들의 합리적 소비를 돕고 있으나 이번 연간 동기간 비교는 해가 갈수록 상승하는 생활물가로 고통 받는 서민들의 삶의 지표를 소개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