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3 07:21 (일)
​전 세계 피겨 스타들, 봄 목동에 집결…아이스쇼 '빅매치'
​전 세계 피겨 스타들, 봄 목동에 집결…아이스쇼 '빅매치'
  • 동양일보
  • 승인 2018.04.03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보앤뉴·올댓스포츠, 4·5월 잇따라 아이스쇼차준환·자기토바·메드베데바 vs 김연아·버추-모이어, 흥행 '맞대결'
'올댓스케이트 2016'의 피날레 무대.

(동양일보)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감동을 선사한 피겨스케이팅 선수들, 그리고 더는 은반에서 볼 수 없던 선수들까지 피겨 팬들을 설레게 할 스타들이 올봄 서울 목동아이스링크에 집결한다.

4월과 5월 목동에서 잇따라 열리는 두 차례 아이스쇼를 통해서다.

2010년 이후 아홉 차례 아이스쇼를 개최해온 스포츠 마케팅업체 올댓스포츠가 평창올림픽이 개최된 해를 맞아 어느 때보다도 화려한 라인업을 꾸린 가운데 또 다른 업체 브라보앤뉴도 내로라하는 선수들을 초청해 가세했다.

먼저 열리는 것은 브라보앤뉴가 주최하는 '인공지능 LG ThinQ 아이스 판타지아 2018'로 이달 20∼22일 열린다.

브라이언 오서 코치가 총감독을 맡는 이번 아이스쇼에선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간판인 차준환(휘문고)이 아이스쇼 무대에 데뷔한다.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싱글에서 '집안싸움'을 펼쳤던 러시아의 피겨 요정 알리나 자기토바와 예브게니야 메드베데바도 나란히 출연하기로 했다.

여기에 남자 싱글 차세대 스타인 진보양(중국)과 빈센트 저우(미국), 2006 토리노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예브게니 플루셴코(러시아)까지 한자리에서 볼 수 있다.

평창에서 감동의 '아리랑' 무대를 선보였던 아이스댄스 민유라-알렉산더 겜린 조와 더불어 평창 페어 우승팀인 알리오나 사브첸코-브뤼노 마소(독일), 소치 페어 우승팀인 타티야나 볼로소자-막심 트란코프 조도 출연한다.

브라보앤뉴 소속의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승훈, 정재원, 쇼트트랙 선수 황대헌, 김예진 등도 '우정 출연' 형식으로 등장한다.

5월 20∼22일 열리는 올댓스포츠의 'SK텔레콤 올댓스케이트 2018' 출연진도 만만치 않다.

데이비드 윌슨이 안무를 맡는 '올댓스케이트 2018'에는 무엇보다 '흥행 보증수표'인 피겨여왕 김연아가 4년 만에 아이스쇼 무대에 특별 출연한다.

지난달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우승자인 케이틀린 오스먼드(캐나다)와 남자 싱글 스타 패트릭 챈(캐나다), 선수로서는 은퇴한 '스핀의 황제' 스테판 랑비엘(스위스) 등도 국내 팬들을 찾아온다.

'아이스 판타지아 2018'에 페어의 전설인 사브첸코가 출연한다면 '올댓스케이트 2018'에선 아이스댄스의 전설을 만날 수 있다.

평창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캐나다 테사 버추-스콧 모이어 조가 다시 한 번 호흡을 과시하며, 평창 은메달·세계선수권 금메달을 차지한 프랑스 가브리엘라 파파다키스-기욤 시즈롱 조도 나온다.

여자 싱글 간판 최다빈(고려대)과 유망주 '트로이카' 임은수(한강중), 유영(과천중), 김예림(도장중)까지 우리나라 여자 싱글을 대표하는 선수들도 한자리에 모인다.

한 달 간격으로 열리는 두 아이스쇼가 열띤 '캐스팅 경쟁'으로 우열을 가리기 힘든 화려한 출연진을 자랑하면서 두 아이스쇼의 흥행 성적도 관심사다.

먼저 열리는 '아이스 판타지아 2018'는 현재 예매가 진행 중이며, '올댓스케이트 2018'은 아직 예매 일정이 확정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