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19 21:28 (수)
공주에서 열린, ‘횃불의 춤’ 버스킹
공주에서 열린, ‘횃불의 춤’ 버스킹
  • 류석만
  • 승인 2018.04.10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예술인 자발적 문화릴레이 제주 4.3 버스킹 ‘만방에 퍼져’
공주 무령왕릉 일원에서 지난 2일 국원성(충주) 가야지무를 창작해 유명한 전통무용그룹 춤판의 정혜준 단원이 동백을 형상화 하는 장고춤을 선보이고 있다.

(동양일보 류석만 기자) 공주대 무용학과 최선 무용단 주최로 제주 4.3에 대한 새로운 가치 기준과 상징적 의미를 예술로 승화시킨 창작무 ‘평화, 횃불의 춤 만방에 퍼져라’가 지난 2일 백제의 고도 충남 공주 무령왕릉 일원에서 청년마이크로 유명한 전통무용그룹 춤판과 가우컴퍼니(대표 장홍렬) 주관으로 런치버스킹이 개최됐다.

이날 ‘횃불의 춤, 만방에 퍼져라’를 선보인 전통무용 그룹 춤판의 젊은 춤꾼 구명서, 정혜준, 유혜지, 김수아는 밝은 에너지의 섬세한 표현력과 깊이 있는 실력을 겸비한 팀으로 지난 2월 전국의 청년예술인들과 제주도 청사에서 열린 '제주4.3은 대한민국 역사입니다' 문화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했다.

이후 3월에는 대한민국 대표 청년예술단체 광개토사물놀이(단장 권준성)와 경북 구미IC 만남의 광장에서 개최된 제주4.3 문화릴레이 버스킹 등을 통해 4.3의 역사적 의미를 조명하는 퍼포먼스를 펼치기도 했다.

정혜준 단원은 “지난 날 서로가 서로를 편 가르고 죽여야 했던 과거의 역사는 모두가 피해자이며, 이제는 4.3유족과 제주도민의 깊은 슬픔과 아픔을 온 국민이 사랑으로 안아주고 치유해야 한다는 원희룡 도지지사의 워딩이 한참동안 머릿속을 되새기게 만드는 시간이었다”며 “고민을 거듭하며 새로운 시선에서 이 상처를 평화의 가치로 확산시키고자”했다면서 동참의사를 밝혔다.

그러면서 “서울 여의도, 파주 헤이리 석보박물관, 통일전망대 등 공간이 형성되는 전국을 대상으로 제주도청 서울주재 유관기관(서울본부 등)과는 무관한 별도의 행사로 꿈에 오케스트라, 연희컴퍼니 유희, 제나 탱고, 트레블러 크루 등 뜻을 같이하는 전국의 청년예술단체들과 함께 자발적 무대를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공주 류석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