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5 17:21 (목)
중국 언론 "이젠 미국이 성의 보일 차례
중국 언론 "이젠 미국이 성의 보일 차례
  • 연합뉴스
  • 승인 2018.04.22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 핵·미사일 실험중단에 미국도 대북제재 축소ㆍ한미훈련 중단 필요

북한이 지난 20일 노동당 전원회의에서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 발사 중단을 선언하자 중국 관변 학자들이 이제는 미국이 성의를 보일 차례라고 주장했다.

22일 뤼차오(呂超) 중국 랴오닝성 사회과학원 한반도연구센터 연구원은 관영 글로벌타임스에 '북한이 명확히 약속하고 진정성을 보여주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고 밝혔다.

뤼차오 연구원은 '한반도 평화 유지를 위해 미국 또한 대북 제재 축소나 한미 군사훈련 중단 등 긍정적인 반응을 보여줄 필요가 있다'면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도 대북 제재에 대해 재고를 시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최근 한반도 정세 진전을 볼 때 유관국들이 평화 추진의 기회를 잡는다면 중국이 제기한 쌍중단(雙中斷·북한 핵·미사일 도발과 한미 연합군사훈련 중단)과 쌍궤병행(雙軌竝行·한반도 비핵화 프로세스와 북미 평화협정 협상)이 이뤄질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언급했다.

청샤오허(成曉河) 중국 인민대 국제관계학원 부교수는 '북한이 적극적으로 우호적인 분위기를 만들고 있지만 현시점에서 비핵화를 의미하지는 않는다'면서 '그러므로 북한은 한국 및 미국과 정상회담에서 논의하기 위해 비핵화의 세부 사항은 남겨둘 것'이라고 분석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人民日報)도 북한의 핵실험 및 ICBM 발사 중단 소식을 주요 뉴스를 전하면서 중국 정부 및 세계 각국이 환영했다고 보도했다.

인민일보는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이 관련 성명을 통해 북한이 한반도 정세에 진일보한 결정을 했으며 이는 한반도 비핵화와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 과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집중적으로 소개했다.

이어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북한의 이번 결정을 환영하며 유엔이 북한의 이런 노력에 대해 최선을 다해 지지하겠다고 밝힌 점과 미국, 한국, 일본, 러시아의 환영 분위기도 전했다.

관영 차이나데일리도 북한이 핵 실험과 ICBM 발사를 중지하겠다고 밝혔으며 중국 정부가 이에 환영 성명을 냈다고 보도했다 반면 북한의 의도에 신중론을 펴는 중국 학자들도 적지 않았다판지서(樊吉社) 중국 사회과학원 미국연구소 전략연구실 주임은 펑파이(澎湃)망에 '북한이 외부 제재와 압박에 밀려 양보했다는 인상을 주는 것을 피하고자 남북, 북미 정상회담에 앞서 노선 전환을 스스로 발표한 것'이라는 해석을 내놓았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