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2 22:36 (월)
충북도 우수기업, 홍콩가정용품박람회서 통했다
충북도 우수기업, 홍콩가정용품박람회서 통했다
  • 이정규
  • 승인 2018.04.30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개 기업 참가, 570만4천 달러 수출계약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충북기업진흥원과 충북도가 공동으로 기업들과 참가한 홍콩가정용품박람회에서 르무엘뷰티 기업 부스에 바이어들이 몰리며 관심을 보이고 있다.

(동양일보 이정규 기자) 충북도가 충북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세계 3대 가정용품 박람회 중 하나인 ‘홍콩가정용품박람회’에 충청북도관을 운영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30일 충북기업진흥원에 따르면 홍콩가정용품박람회는 세계에서 독일, 미국에 이은 3번째로 아시아에서는 가장 큰 규모의 박람회다.

유명 유통업체와 전문바이어가 대거 참가해 홍콩, 중국, 유럽 등 세계 각지 바이어와 수출상담을 할 수 있고, 국제시장 동향을 파악할 수 있는 수출 기업들이 선호하는 박람회다.

박람회에 충북도내에서는 수출 유망기업 11개사가 참가해 상담 322건 1230만3000달러(한화 127억 원), 수출계약 27건 570만4000달러(한화 60억 원)의 성과를 거뒀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참가하는 청주 진화메디컬㈜은 비강확장기(코콜이방지) 제품이 프랑스업체(EUROTEL)로부터 제품 구매 사용 후 MOU체결로 이어져 1차 5만개를 주문받았고, 미국과 유럽 등의 나라와 수출계약을 추진했다.

㈜인산은 중국 바이어와 일회용 수세미를 계약 추진해 이태리 제품보다 기술력이 우수한 제품이라고 극찬을 받고, 가격면에서도 만족스런 평가를 받는 등 기존 바이어로부터 추가 발주를 받았다.

뿌리는 보톡스 제품을 전시한 레보아미는 독자적 기술과 특허로 타제품과 차별화를 둬 바이어들로부터 흥미를 느끼게 했으며, 수출상담 후에도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과 사후관리로 좋은 성과를 내도록 노력키로 했다.

충북기업진흥원 강호동 원장은 “이번 박람회에 참가한 기업들의 제품은 품질, 디자인 등 모든 면에서 우수하며, 많은 바이어들의 관심과 신뢰를 받았다”며 “박람회의 성과가 실질적인 수출로 성사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정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