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8-20 21:31 (월)
청양군, 칠갑호를 관광 허브로!
청양군, 칠갑호를 관광 허브로!
  • 박호현
  • 승인 2018.05.17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재문화‧자연사 체험관 증축 개관
청양목재문화‧자연사 체험관 2층의 창의체험실 전경

(동양일보 박호현 기자) 청양목재문화‧자연사 체험관(청양군 대치면 광대리 구기자타운 316-17번지)이 새 단장을 마치고 18일 개관식과 함께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청양군은 청정 이미지에 맞는 칠갑호 주변 관광산업을 육성하고자 고심하던 중 칠갑산휴게소에서 자연사전시관을 운영하던 이장복씨가 전시품 기증 의사를 밝혀 옴에 따라 호랑이 등 2600여 품목 2만3000여점을 기증받아 (구)청양목재문화체험장을 증축하고 청양목재문화‧자연사 체험관으로 재탄생시켰다.

체험관은 칠갑호 관광명소화사업(2기 균형발전 사업)으로 총사업비 35억여원이 투입돼 지난 2016년 12월 착공, 연면적 2074㎡(건축면적 1250㎡, 자연사체험관 증축 824㎡)으로 완공됐다.

주요 시설로는 1층에 산림 및 목재에 대한 이해를 돕는 시설이 마련됐으며, 2층에는 나무놀이터 및 창의체험실, 나무공작소 등 체험시설과 인형극장(토요일 오후 2시 격주 운영)이 들어서 가족단위 체험객을 맞을 준비를 마쳤다.

증축된 육상동물 체험관에는 지역에서 보기 힘든 호랑이와 늑대, 곰 등의 포유동물과 조류 및 파충류의 박제 전시실이 있으며, 천연 기념물인 수달과 독수리 등이 전시되어 체험뿐만 아니라 교육시설로도 손색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해양동물 체험관에는 2002년 부안군 격포에서 채집한 길이 9m의 고래 골격 표본이 전시돼 있어 색다른 볼거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자연놀이 인터랙티브와 황금메기존이 있으며, 닥터피쉬(학명 가라로파) 체험 및 AR체험, 바닷소리 체험, 모래 가상현실 체험 등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시설이 마련돼 있다.

18일 개관 후 매주 월요일 휴관하며, 관람료는 성인 3000원, 청소년 2000원, 미취학아동 1000원이고, 청양군·공주시·부여군 주민에게는 50% 감면 혜택이 주어진다.

강준배 청양군수 권한대행은 “체험관은 칠갑호 주변 로컬푸드직매장(농부밥상) 및 향토상품 전시판매장, 인근의 칠갑산휴양림과 2021년 완료 예정인 매운고추체험나라 등과 어우러져 관광객 증가 및 체류시간 연장 등의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크게 기대된다”고 말했다.

군은 3기 균형발전사업으로 계획하고 있는 스카이워크 및 현수교, 산책로 등 추가 사업의 발굴 및 추진 동력을 확보해 장기적으로 청정 청양을 알리는 관광 거점으로 만들어 가족 중심의 여가문화 확산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계획이다. 청양 박호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