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0 23:43 (목)
세종시 10월 신도심 버스노선 개편
세종시 10월 신도심 버스노선 개편
  • 신서희
  • 승인 2018.07.12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버스노선 개편안

(동양일보 신서희 기자) 오는 10월부터 세종시 신도심 버스노선이 전면 개편된다.

세종시는 12일 브리핑을 열고 노선 개편안은 생활권별 지선 노선 공급, 간선급행버스체계(BRT)와 광역버스 환승 연계 강화, 배차간격 단축 등으로 요약된다고 밝혔다.

3개 노선(212·213·215번)은 없애고 생활권 순환노선 5개와 연계노선 2개 등 7개 노선을 신설한다.

신설 노선은 구체적으로 고운동∼아름동∼도담동∼종촌동을 연결하는 1노선 안, 고운동∼아름동∼정부청사∼종촌동을 잇는 2노선 안, 다정동∼호수공원∼세종예술고를 순환하는 3노선 안 등이다.

다정동∼새롬동∼정부청사∼나성동∼한솔동을 훑는 4노선 안, 고운동∼아름동∼도담동과 3 생활권을 직접 운행하는 5노선 안, 1·2·3 생활권과 닿는 6노선 안, 법원·검찰청∼국책연구단지∼한국개발연구원을 경유해 BRT와 연계하는 7노선 안 등도 제시했다.

장군면에서 출발해 고운동을 거쳐 반석동에 이르는 1004번 노선은 2개 노선(1004·1005번)으로 분리한다.

직장인과 학생들의 이용이 급증하는 출퇴근 시간에 배차간격을 10분 단위로 운영했던 '꼬꼬버스'는 2년 만에 폐지된다.

노선 직선화·효율화를 통해 BRT나 광역버스 환승 정류장과 최단거리로 이동할 수 있다고 시는 설명했다.

인접한 BRT 정류장까지 걸리는 시간은 평균 11분으로, 기존 대비 7분이 단축될 전망이다.

시는 950건의 주민의견을 수렴했고 초종안이 확정되면 노선안 공고 등 행정절차를 거쳐 10월중으로 운행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10분 배차로 노선 간 환승 시 대기시간은 최대 20분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한다'며 '지속적으로 노선을 신설.개편해 버스 분담률을 끌어올리는 등 대중교통 중심도시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 신서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