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1 12:23 (금)
폭염도 막지못한 상큼 향긋 옥천 과일의 대향연
폭염도 막지못한 상큼 향긋 옥천 과일의 대향연
  • 이종억
  • 승인 2018.07.22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회 향수옥천 포도·복숭아축제 성료…한여름 무더위 무색 인파 북적
옥천 포도의 매력에 푹 빠진 관광객이 축제장에서 구입한 포도를 들어보이고 있다.
축제 첫날 개막 축하공연장은 관광객들로 북새통을 이뤄 발 디딜 틈이 없었다.
50% 할인된 가격에 포도·복숭아를 깜짝 판매하는 행사장에는 순식간에 100m가 넘는 대기 줄이 이어졌다.

(동양일보 이종억 기자) 연일 계속되는 가마솥 불볕더위도 상큼 달콤 향긋한 옥천 과일의 대향연을 막지 못했다.

지난 20일부터 사흘간 옥천공설운동장 일원에서 펼쳐진 ‘12회 향수옥천 포도·복숭아축제’가 22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번 축제의 백미는 대청호주변 청정한 자연환경 속에서 자란 포도와 복숭아 등 친환경 농산물 특별판매 행사였다.

전국 시설 포도 주산지이자 8년 연속 국가 브랜드 대상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우수한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옥천포도 판매장은 포도 매니아들로 발 디딜 틈 없이 채워졌다.

올 7월 풍부한 일조량 덕에 달콤한 맛과 향이 더욱 짙어진 옥천 복숭아도 애호가들의 입맛을 자극하며 판매대에 올려놓기가 무섭게 팔려 나갔다.

축제기간 내내 가장 인기를 끈 행사는 오전 오후 두 차례에 걸쳐 총 2000박스의 포도·복숭아를 내놓고 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는 깜짝 할인 이벤트.

싼 값에 포도와 복숭아를 구입하기 위해 찾은 관광객들로 순식간에 100m가 넘는 줄이 이어지는 진풍경도 펼쳐졌다.

포도와 복숭아를 주제로 한 인절미 만들기, 막걸리 시식회, 포도 빨리 먹기 대회 등 부대 행사들도 축제를 알차게 꾸미는데 한몫했다.

청소년 페스티벌, 국악협회 공연, 품바 공연, 초대가수 공연과 물놀이장, 낚시 체험장, 공예품 만들기 등의 체험행사장에도 가족과 연인 단위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졌다.

축제장 양쪽의 보조무대에는 품바공연, 마술공연, 레크리에이션 등 풍성한 프로그램들이 마련돼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했다.

올해 처음 선보인 ‘옥천 포도·복숭아 역사 전시관’, 포도 따기 체험장도 색다른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선물했다. 옥천 이종억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