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09-21 12:23 (금)
청주 로컬 밴드 로우테잎, 첫앨범 케네사 29일 발매
청주 로컬 밴드 로우테잎, 첫앨범 케네사 29일 발매
  • 박장미
  • 승인 2018.08.29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박장미 기자) 청주 로컬 밴드 로우테잎이 29일 첫번째 싱글앨범 케네사(KENESA)를 발매했다.

로우테잎은 각자 다른 밴드로 활동해 오던 한상주(보컬·기타), 김대은(기타), 송기영(베이스), 이황용(드럼)이 지난 1월 청주에서 결성한 4인조 밴드다. 펑크락밴드 ‘스윗게릴라즈’, ‘에이팝’ 등에서 활동한 경력을 토대로 웅장하고 세련된 멜로디와 리듬, 기본적인 락밴드 구성에 현대의 팝음악 요소가 가미된 음악을 구사한다.

지난 5월 청남대에서 열린 ‘2018 재즈토닉 페스티벌’에 참여해 이름을 알렸고, 라디오와 청주, 서울, 대전 등에서 공연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로우테잎의 첫 앨범 케네사(KENESA)는 리더인 한상주씨가 후원하는 에티오피아의 소년 ‘케네사’를 위해 만든 동명의 곡도 수록돼 있다.

아프리카를 연상케 하는 경쾌한 리듬이 특징이며 꿈과 희망을 잃지 말라는 가사를 담고 있다.

이번 싱글앨범의 녹음과 믹싱은 청주에 위치한 ‘슈퍼믹스 스튜디오(Supermix studio)’에서 진행했으며, 로우테잎이 직접 프로듀서로서 작업을 진행했다.

로우테잎은 “아프리카의 소년 케네사를 위해 곡을 썼지만 그 안에는 우리나라의 소년·소녀가장 등 힘든 상황에 처해있는 어린이들과 청소년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밝혔다. 박장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