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1-19 15:33 (월)
괴산고추축제 개막…4일간 다채로운 행사 펼쳐져
괴산고추축제 개막…4일간 다채로운 행사 펼쳐져
  • 김진식
  • 승인 2018.08.30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고추축제를 상징하는 대형조형물(포토존)이 관람객의 눈길을 끌고 있다.

(동양일보 김진식 기자) 오감만족형 축제로 다채롭게 펼쳐지는 2018 괴산고추축제가 30일 막이 올랐다.

괴산고추축제위원회는 이번 축제의 야간 볼거리 제공을 위해 축제를 상징하는 대형조형물(포토존)을 설치해 눈길을 끌고 있다.

대형조형물은 임꺽정과 그의 부하들이 산에서 훈련하는 모습과 괴산의 마스코트인 은총이와 고추동자가 새참을 나르는 모습 등을 재미있게 표현하고 있다.

특히, 조형물에서 눈에 띄는 점은 바위나 칼, 활, 꽃 등을 고추로 표현했다는 점이다.

은총이의 새참 메뉴는 옥수수로, 고추동자의 수레는 감자로 구현하며 괴산군의 대표 농·특산물을 홍보하고 있다.

이 밖에도 괴산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리는 세계고추전시회에서 선보이고 있는 고추로 만든 한반도, 태극기 모형도 포토존으로 각광받고 있다.

2018 괴산고추축제는 ‘임꺽정도 반한 HOT 빨간맛!’이라는 주제로 9월 2일까지 괴산군청 앞 광장 일원에서 펼쳐진다. 괴산 김진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