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8-10-19 15:42 (금)
거리 캔버스로 변한 ‘흥덕로’…체험 프로그램 인기
거리 캔버스로 변한 ‘흥덕로’…체험 프로그램 인기
  • 박장미
  • 승인 2018.10.10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직지코리아국제페스티벌의 '그라운드 아트' 프로그램에 참여한 시민들이 색모래로 거리에 그림을 그리고 있다.

(동양일보 박장미 기자) 청주고인쇄박물관 인근 흥덕로가 알록달록 색모래로 그림을 그릴 수 있는 캔버스로 변했다.

오는 21일까지 개최되는 청주직지코리아국제페스티벌은 흥덕로 일대를 ‘차 없는 거리’로 조성해 거리를 캔버스 삼아 색모래로 그림을 그릴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 ‘그라운드 아트’를 운영하고 있다.

그라운드아트는 당초 사전 신청을 한 관람객에 한해 행사 기간 단 2차례만 하는 것으로 계획됐다. 그러나 입소문이 나고 전국에서 참가 문의가 이어지면서 매일 선착순 20팀에 한해 진행되고 있다.

시민참여추진단 이재복 팀장은 “그라운드아트의 경우 공고가 나자마자 전국각지 관람객의 신청이 밀려들어 일찌감치 마감 됐었다”며 “차가 다니지 않는 도로에 가족들이 합심해서 가족만의 그림을 남긴다는 의미가 남다르게 다가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라운드아트 이외에도 금속활자 주조과정 시연 및 인쇄 체험도 인기 있는 프로그램이다.

금속활자전수교육관에서는 매일 오전 10시와 오후 1시 30분, 3시에 금속활자 주조과정 시연행사가 열리고 교육관 앞에서는 매일 금속활자 무료 인쇄 체험행사도 열린다.

국가무형문화재 제101호인 임인호 금속활자장은 “선조들이 놀라운 금속활자 주조 기술력으로 직지를 탄생시킨 과정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박장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