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11-18 21:27 (월)
국내 7번째 LCC 결정 임박
국내 7번째 LCC 결정 임박
  • 지영수
  • 승인 2019.02.11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권 ‘청주공항 거점항공사 설립’ 공조 강화
지방의회·경제계 이어 4개 시·도지사 성명 발표
충청권 4개 시·도지사가 지난 7일 대전시청에서 청주국제공항 거점항공사의 면허 발급을 촉구하는 공동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왼쪽부터 양승조 충남지사,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북지사, 허태정 대전시장.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국내 신규 저비용항공사(LCC) 선정이 임박해 지면서 충청권 4개 시·도가 지역 숙원인 청주국제공항 거점항공사 설립을 위해 공조를 강화하고 나섰다.

11일 충북도 등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청주공항을 모기지로 하는 ‘에어로K’ 등 지난해 항공면허 신청서를 제출한 업체들 중 1~2곳을 신규 사업자로 선정할 예정이다.

국내 LCC는 2004년 한성항공(현 티웨이항공) 설립을 시작으로 제주항공(2005년), 에어부산(2007년), 진에어(2008년), 이스타항공(2009년), 에어서울(2015년)이 잇달아 출범해 6개사 체재로 확대됐다.

에어로K(청주), 플라이강원(양양), 에어프레미아(인천), 에어필립(무안), 가디언스(청주) 등 5개 업체에 대한 국토부의 7번째 신규 항공면허 심사결과가 빠르면 이달 말 늦으면 다음 달 나올 것으로 보인다.

가디언스는 화물사업 신청서를 제출했으며, 나머지 4곳은 여객사업을 준비 중이다.

이와 관련, 이시종 충북지사, 양승조 충남지사,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은 지난 7일 대전시청에서 청주공항 거점항공사의 면허 발급을 촉구하는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성명에서 “충청권 560만 국민이 인천국제공항을 이용하는데 따른 막대한 시간·비용 손실과 수도권 공항의 독과점으로 인한 지방공항 활성화 저해 등 문제점이 나타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거점항공사 설립을 통한 청주공항 활성화가 일자리 창출은 물론 충청권 관광 발전, 국제적 위상 강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청주공항의 풍부한 항공수요와 전문인력, 행정수도 관문공항으로서의 기능 등 거점항공사 설립의 여건도 충분히 갖춰져 있다는 주장이다.

충청권 시·도지사가 청주공항 거점항공사 설립에 한 목소리를 낸 것은 지난 2017년 3월과 12월에 이어 세 번째다.

당시 충청권 지자체와 정치권의 공조에도 청주공항 거점항공사 설립은 무산됐다.

청주공항을 거점으로 취항을 준비 중인 ‘에어로K’는 사업계획서 등을 보완해 지난해 11월 국토교통부에 다시 국제항공운송사업 면허를 신청했다.

에어로K는 청주공항을 모기지로 하는 일본·중국·대만 등 동북아시아와 베트남에 취항할 계획이다. 기존 인천·김포공항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있는 충청권과 경기도 일부지역 항공여객을 청주공항으로 흡수한다는 전략이다.

재도전에 나선 에어로K의 면허 발급을 위해 이번에는 지방의회와 경제계에서도 힘을 모으고 있다.

충청권 시·도의회 의장단은 물론 상공회의소, 관광협회가 지난달 청주공항 거점항공사 면허 발급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

이처럼 충청권이 연일 한 목소리를 내면서 청주공항 거점항공사 설립이라는 숙원을 풀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시종 지사는 “청주공항은 행정수도 세종시의 관문공항이자 중부권 거점공항”이라며 “청주공항 활성화는 지역발전을 넘어 국가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영수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