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3-19 18:43 (화)
200번째 헌혈한 회사원, 헌혈할 때마다 모은 200만원 함께 기부
200번째 헌혈한 회사원, 헌혈할 때마다 모은 200만원 함께 기부
  • 박장미
  • 승인 2019.02.17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박장미 기자) 헌혈할 때마다 2만원씩 모아온 한 회사원이 200번째 헌혈을 하며 그동안 모은 돈을 기부했다.

청주에 사는 조호국(56)씨는 지난 16일 성안길 헌혈의 집에서 200번째 헌혈을 했다. 그는 이날 헌혈증서 100장과 함께 101번째 헌혈부터 2만원씩 모은 돈 200만원을 적십자사에 전달했다.

앞서 2013년 10월에는 100번째 헌혈을 달성하면서 그때까지 모은 헌혈증서와 100만원을 적십자사에 기부하기도 했다. 이후 적립금을 1회당 2만원으로 올려 이날 200번째 헌혈기록을 세우고 기부금을 전달했다.

대한적십자사는 그에게 헌혈 유공자를 인증하는 ‘명예 대장’을 수여했다.

조씨는 2006년 처음 헌혈 버스에 올라 헌혈을 시작한 뒤 매달 1∼2차례 혈액 나눔에 동참하며 기부금도 함께 적립하고 있다.

그는 헌혈을 위해 평소 운동을 하며 건강을 유지하고 있다.

조씨는 “이제 적립금을 3만원으로 올리고 300회 헌혈에 도전하겠다”며 “나를 통해서 더 많은 사람들이 사랑의 헌혈 운동에 동참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장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