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03-27 09:04 (수)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 오송 이전… 데모데이 개최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 오송 이전… 데모데이 개최
  • 임재업
  • 승인 2019.02.20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오송...중부권 최고의 과학기술기반 창업·벤처 지원 인프라 갖춰-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가 20일 오후 오송 이전 확장 기념식을 가졌다. 이장성 충북도 정무부지사 등이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

(동양일보 임재업 기자) 출범 4주년을 맞은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윤준원, 이하 ‘충북센터’)가 중부권 최고의 과학기술기반 첨단 창업·벤처 지원 인프라를 갖춘 오송으로 확장 이전하고 20일 공식 기념행사를 가졌다.

충북센터는 이번 이전을 통해 스타트업 스쿨존 및 원스톱 서비스존, 인큐베이팅 스페이스, 파트너 오피스 등을 마련하여 창업벤처기업에 대한 종합지원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이날 행사는 충청북도 이장섭 정무부지사를 비롯하여 유동준 충북중소벤처기업청장, 중소벤처기업부 이옥형 창업생태계조성과장, 이준배 액셀러레이터협회장 등 창업 유관기관 관계자와 벤처캐피탈 11개사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장섭 정무부지사는 축사를 통해 “충북센터의 이전으로 오송이 그 어느 지역보다 창업·벤처기업 지원을 위한 최적의 환경을 갖추게 되었다.”며 “충북센터가 지역 혁신창업 자원을 결집시키는 중추적인 역할을 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지난해 한국특허전략개발원(원장 변훈석)과 공동으로 육성한 스타트업 기업을 알리기 위한 데모데이(투자설명회) 행사가 이어졌다.

충북센터와 개발원은 2016년부터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IP R&D 전략지원사업’을 추진해 왔는데, 이 사업은 기술특허가 우수한 창업팀을 대상으로 보유한 특허의 경쟁력을 재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윤준원 충북센터장은 “충북센터가 이전한 공간은 창업자, 투자자, 액셀러레이터가 한 공간에서 일하며 소통할 수 있는 구조의 인큐베이션 체계를 갖추고 있다.”며 “향후 중기부 스타트업파크 유치를 통해 지역은 물론 전국적인 창업허브로 키워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임재업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