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19-11-18 18:42 (월)
“11월 매주 수요일에는 영화관람하세요”
“11월 매주 수요일에는 영화관람하세요”
  • 김미나
  • 승인 2019.11.05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영상위원회, 청주배경 영화 6편 무료상영
‘영화와 함께하는 11월의 수요일’ 포스터.

[동양일보 김미나 기자]청주를 배경으로 촬영한 영화 6편이 11월 한 달 동안 매주 수요일 무료 상영된다. 상업영화부터 장·단편 영화까지 다양하게 구성돼 있고 감독과 함께 영화의 뒷이야기들을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청주영상위원회(위원장 박상언)는 6일부터 매주 수요일 오후 7시 롯데시네마 청주점 1관에서 ‘영화와 함께하는 11월의 수요일’을 진행한다.

상영작은 6일 로망(감독 이창근, 주연 이순재, 정영숙), 13일 가을이야기(감독 김윤식)·객客(감독 김경록, 박시현, 이성식), 20일 바람이 전하는 말(감독 김윤식)·칼국수 먹으러 가는 길(감독 김하늬), 27일 두 번 할까요(감독 박용집, 주연 권상우, 이정현, 이종혁) 등이다.

이 가운데 ‘로망’과 ‘두 번 할까요’는 청주영상위원회 콘텐츠제작지원과 인센티브지원 사업을 통해 제작된 작품이다. 무엇보다 두 영화 모두 무심천, 청주대, 청주의료원 등 청주 곳곳을 배경으로 하고 있어 익숙하고도 반가운 청주의 모습을 찾는 즐거움을 더한다.

특히 ‘로망’의 관객과의 대화 진행은 6시 내고향 이병철 리포터가 맡아 중장년층 관객들의 예약 신청이 이어지고 있다.

또 가을이야기(2019 인도 Aasha 국제영화제 장편영화부문 감독상, 2019 아르헨티나 Parana 국제영화제 공식선정작), 바람이 전하는 말(20회 제주국제장애인인권영화제 경쟁부문 초청작), 칼국수 먹으러 가는 길(19회 제주국제장애인인권영화제 최우수상) 등은 청주의 젊은 감독들이 제작한 장·단편 독립영화로 각종 영화제에서 수상한 이력이 있는 작품들이다.

한 회당 선착순 100명까지 참여할 수 있으며 전화(☏043-219-1084) 사전 신청제로 진행된다. 경품을 추첨해 팝콘&콜라 이벤트도 실시된다. 김미나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유영선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