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UPDATED. 2020-04-05 21:46 (일)
청주 코로나19 확진 남편 택시운전기사
청주 코로나19 확진 남편 택시운전기사
  • 이도근
  • 승인 2020.02.22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일보 이도근 기자]청주에서 발생한 코로나19가 확진된 부부의 남편 직업이 택시 운전사로 확인되면서 추가 확산으로 우려가 커지고 있다.

22일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새벽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36)씨는 청주시 청원구 율량동에 거주하는 개인택시 운전사로 확인됐다.

충북도는 지난 18일부터 발열 증상이 나타났다는 A씨가 19∼20일에도 운행한 사실을 확인하고, 택시 내 신용카드 단말기 등을 통해 정확한 운행 이력을 조사하고 있다.

A씨와 함께 확진 판정을 받은 부인 B(35)씨는 전업주부다.

충북도는 또 이들 부부가 다녀간 것으로 파악된 대형마트와 식당 등 3∼4곳에 대해서도 일시폐쇄 등을 검토하고 있다.

또 이들 부부의 진술과 신용카드 사용 내역 등을 통해 그간 동선을 파악하고 있으나 접촉자가 다수인 것으로 전해져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들 부부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전북 전주 거주 가족 1명과 지난 14∼15일 충남 태안 청포대 해수욕장 등으로 여행을 다녀온 것으로 전해졌다.

부부는 지난 18일부터 발열 등 호흡기 증상이 나타났으며 전북에 거주하는 가족이 20일 오후 확진 판정을 받자 청주시 보건소를 통해 검체 검사를 받았다.

이들 부부는 현재 청주의료원 음압병실에 분리 입원해 있다.  이도근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충청대로 103 (율량동)
  • 대표전화 : 043)218-7117
  • 팩스 : 043)218-7447,7557
  • 창간 : 1991-12-29
  • 제보전화 : 043)218-722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원중
  • 명칭 : 동양일보
  • 제호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 등록번호 : 충북 가 00003
  • 등록일 : 1991-12-27
  • 발행일 : 1991-12-27
  • 회장 : 조철호
  • 발행/인쇄인 : 조석준
  • 편집인 겸 편집국장 : 김영이
  •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동양일보 '이땅의 푸른 깃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ynews@dy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