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강세… 총선 새누리 박덕흠 당선 여파 주목

6.4 지방선거 옥천군 시장, 군수 후보

2013-10-11     동양일보
 
내년 지방선거에서 옥천군수에는 3명 정도가 출마할 것으로 예상된다.
민주당 내에선 김영만 현 군수가 재선 도전 의지를 분명히 하고 있으며, 여기에 박희태 옥천군의회 의장이 도전장을 내밀고 있다.
현 군수와 현 의회의장의 경선 대결 구도라는 점에서 유권자들의 관심도 높다.
새누리당 후보로는 박한범 옥천군의원이 출마 의사를 내비치고 있을 뿐, 뚜렷한 후보군이 형성되지 않고 있다.
지난 선거에선 이용희 의원의 후광에 힘입어 민주당 후보로 나선 김 군수가 승리했으나, 이번 선거 구도는 전과는 다르게 형성될 것이라는 게 지역정가의 관측이다.
지난 총선에서 새누리당 박덕흠 후보가 당선되면서 정치지형에 변화가 생겨 이번 지방선거에 어떤 파장을 미칠지 유권자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이유다.
총선 정치 지형의 변화가 지방선거에도 영향을 미칠지, 총선 구도와는 다르게 전개될 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옥천/박승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