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동규씨 영동군수 출마 선언

2014-04-07     동양일보
박동규(47) 영동 중앙로타리클럽 회장이 7일 영동군수 출마를 선언했다.

박 회장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 "새로운 리더십과 비전을 갈망하는 군민들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영동군수 선거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그는 선명한 정책선거, 기업유치를 통한 인구유입, 농특산물 판매지원, 농업 보조사업 현실화 등을 공약했다.

또 영구 임대아파트 건설과 식물공장 조성 등이 포함된 발전전략도 제시했다.

깨끗한 선거를 위해 '박동규 영동희망펀드'를 출시하고, 선거 뒤 연 3%의 금리를 적용해 모금액을 전액 되갚겠다고도 했다.

박 회장은 2010년 민주당 공천을 받아 영동군수에 출마했으나 낙선했다.

지난달 23일 새정치민주연합의 영동군수 예비후보로 등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