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재일 의원 “민주당 탈당설 사실무근”

2017-04-12     지영수 기자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4선의 변재일(청주 청원구) 의원이 12일 탈당설에 대해 적극 부인하고 나섰다.

변 의원은 이날 일부 언론에 ‘이르면 이번 주 중 탈당해 국민의당에 합류할 예정’이라고 보도된 것과 관련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다.

변 의원은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국민일보가 보도한 ‘변재일 의원 주중 탈당’기사는 사실이 아니다”라며 “백의종군 하겠다는 입장은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국민일보는 변 의원이 국민의당에 합류할 경우 국회의원을 배출하지 못한 국민의당이 ‘충청권 교두보’를 마련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변 의원은 민주당 탈당 후 무소속 대선 출마를 고심하다 불출마한 김종인 전 비대위 대표와 가깝다.

그는 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안희정 충남지사 캠프의 정책단장을 맡아 안 지사를 지원했다. 지난 7일 민주당 선대위 방송언론정책위원장에 임명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