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 60회 정기총회

2018-04-22     이정규

(동양일보 이정규 기자)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는 20일 청주 S컨벤션에서 협회 대표 회원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60회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윤현우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시·군 등 공공발주기관과 지속적인 간담회를 개최해 신규 물량확대를 건의하고, 대형공사 분할 발주를 제안하는 등 지역 건설경기 활성화 방안을 모색고 있다”며 “발주 기관의 공사비 부당 삭감 등 불공정 관행 개선을 추진하고, 공단 조성사업 등에 지역 업체 최대 지분 참여를 강력 건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윤 회장은 또 “불필요한 규제 완화를 위한 관련 법령 개정을 건의하는 등 회원사의 권익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총회에 참석한 김희수 충북도 균형건설국장은 “어려운 건설업 현실을 이겨내기 위해 함께 힘을 모으도록 노력하겠다”며 “건설업 활성화를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2017년도 결산 및 업무추진실적 보고, 2018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을 의결하고, 건설산업 활성화 및 협회발전에 도움을 준 유관기관 관계자에 대한 감사패를 수여했다.

건설협회는 총회에서 국가와 지역발전을 견인할 인재양성에 힘을 보태기 위해 충북인재양성재단에 1000만 원을 기탁했다. 이정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