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신도시 예산지역 공공·영구 임대아파트 854세대 ‘공급’

도시개발 불균형 해소·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2018-04-25     천성남

(동양일보 천성남 기자) 예산군은 지난 12월 내포신도시 예산지역 이지더원아파트 입주에 이어 올해 LH공공임대아파트 착공으로 내포신도시 공동주택 개발이 본격 착수됐다고 밝혔다.

내포신도시 내 예산지역 RM-6블록에 공급하는 LH공공임대아파트는 지난 2013년 12월 26일 국토교통부 승인 후 부지조성 공사가 마무리되면서 올 2월 27일 자로 착공신고가 수리됐다.

이번 공급되는 LH아파트는 △국민임대 604세대(전용면적 26㎡ 192세대, 37㎡ 276세대, 46㎡ 136세대) △영구임대 250세대(전용면적 25㎡) 등 총 854세대 규모로 오는 2019년 12월 말 준공 예정으로 있다.

군은 지역 최대 이슈인 내포신도시 개발 시차에 따른 불균형 해소를 위해 지난 2월 예산지역 주택건설사업승인을 득한 주택건설사업 시행사를 방문해 공동주택 조기 착공을 건의한 바 있다.

이번 854세대의 대규모 공공임대아파트가 착공됨에 따라 서민 주거문제 해소와 내포신도시 균형발전에 큰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포신도시 LH공공임대아파트 현장사무실을 방문한 황선봉 군수는 “안전사고 없이 준공까지 최선을 다하여 양질의 아파트를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예산 천성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