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메가폴리스 기업 입주 잇따라, 분양률 91% 달성

㈜미디어테크·㈜장원홀딩스, 메가폴리스 입주 협약

2018-05-08     윤규상

(동양일보 윤규상 기자) 6년 연속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선정된 충주시에 기업들의 투자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서충주신도시 내 메가폴리스 산업단지 분양도 활기를 띠고 있다.

충북도와 충주시는 8일 ㈜미디어테크와 ㈜장원홀딩스 등 2개사와 생산시설 건립과 행정적 지원 등 기본적 이해 사항에 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투자협약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과 두 기업체 관계자를 비롯해 관계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을 체결한 (주)미디어테크는 지난 1989년 설립돼 2차전지 리튬이온배터리 조립장비를 제조하는 업체다.

SK이노베이션과 삼성SDI, 미국 애플사 등에 조립설비를 공급 중이며, 연구개발과 설비투자를 병행해 리튬이온배터리 주요 구성자재 영역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을 갖고 있다.

이 회사는 2차전지 전문생산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하기 위해 81억여 원을 들여 메가폴리스 내 4000㎡ 부지에 1320㎡ 규모로 제조공장을 신설하고 33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장원푸드가 지난달 신설한 장원홀딩스는 세계 최초로 닭가슴살 진미채를 개발하는 등 독창적인 식품제조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구개발과 기술력에 힘쓰는 육류가공 제조업체다.

이 회사는 메가폴리스 5927㎡ 부지에 100억 원을 투자해 4620㎡ 규모로 제조공장을 건립하게 되며, 80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조길형 시장은 이날 “두 기업이 지역사회와 함께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필요한 각종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충주가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우량기업 유치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두 기업이 이날 입주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메가폴리스 분양률은 91%를 기록하게 됐다. 충주 윤규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