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 코리아 9일 서울 코엑스서 개최

45개국 300개 기업 참가…충북도 바이오 허브입지 구축

2018-05-08     지영수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아시아 최대 규모의 바이오산업 전시회인 ‘바이오 코리아 2018’이 9일~11일 서울 코엑스 전시장에서 열린다.

올해로 13회를 맞는 이 행사는 충북도와 보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바이오 관련 기업 300여 곳이 참여해 산업 전시회와 최신 산업 기술 동향을 교류하는 비즈니스 포럼, 차세대 글로벌 헬스산업을 전망하는 학술회의 등이 열린다.

행사기간에 국내 제약·바이오 기업 등을 소개하고 바이오 관련 각종 정책·제도, 채용 등과 관련된 정보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특히 올해 행사는 미래성장동력인 바이오산업 육성에 필요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아시아를 대표하는 제약·바이오국제컨벤션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도는 이번 행사를 통해 충북도가 국내 바이오산업을 견인하고 있다는 것을 널리 알림과 동시에 기업의 해외진출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해외 바이오 기업 유치 등을 통해 명실상부 대한민국의 ‘바이오산업 허브’를 구축할 계획이다.

고규창 행정부지사는 “바이오 코리아는 글로벌 바이오산업의 현주소와 미래 발전가능성을 보여주는 바이오 기업인들의 축제”라며 “2030년 세계 최고수준의 바이오 인프라 구축을 완료해 세계 7대 바이오 강국의 중심에 대한민국과 충북이 우뚝 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영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