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중소기업사절단 동유럽 220만달러 수출 계약

2018-05-22     지영수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충북도내 우수 중소기업들로 구성된 동유럽 무역사절단이 폴란드와 헝가리에서 큰 성과를 거뒀다.

충북도는 지난 14~18일 폴란드 바르샤바와 헝가리 부다페스트에 ㈜청산이엔씨 등 도내 우수중소기업들로 구성된 동유럽 무역사절단을 파견했다고 22일 밝혔다.

전체 94건의 수출상담을 벌여 220만달러(24억원)의 현장계약을 체결하고 996만3000달러(108억원)의 상담실적을 달성했다.

이 가운데 메디컬 코팅을 제공하는 ㈜노아닉스는 많은 바이어들의 관심을 받아 150만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초미센먼지 차단용크림을 생산하는 ㈜청산이엔씨는 적극적인 바이어 상담으로 44만5000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수용성 허니프로폴리스를 판매하는 ㈜유니크 바이오텍과 구강용품을 판매하는 ㈜바이오에스텍은 각각 16만5000달러와 6만5000달러의 수출계약을 맺었다.

현지 상담 바이어 대부분은 우리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 샘플과 견적정보를 요구하는 등 관심을 보였다. 하지만 향후 실제 수출로 이어지기 위해서는 참가업체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바이어 관리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정진원 도 국제통상과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유럽지역의 시장성과 우리기업의 진출가능성을 확인했다”며 “내년에도 무역사절단을 파견, 도내 수출기업들의 유럽지역 마케팅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지영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