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국 충북도지사 후보, 충주지역 공약 발표

2018-06-06     윤규상

(동양일보 윤규상 기자) 자유한국당 박경국 충북도지사 후보가 지난 5일 “충주를 충북과 중부내륙권 성장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서충주바이오헬스 국가산단과 북충주 자동차부품 클러스터를 조성하겠다”고 충주지역 공약을 발표했다.

박 후보는 이날 충주시청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용섬과 무술공원 라이트월드, 도심상권이 이어지는 꽃과 빛의 거리 공약도 챙기고 지원하겠다”며 조길형 시장 후보 공약과의 연계성을 강조했다. 박 후보는 또 충주를 발전시킬 1호 공약으로 충북과학기술원(CIST) 설립을 약속했다.

박 후보는 “충북과 강원권 고급 과학기술 인재양성의 산실이며 산업계와 협동연구, 교육·연구교류를 촉진하기 위한 충북과학기술원(CIST) 충주 설립과 도비를 출연하겠다”고도 했다.

그는 △에코폴리스 재추진 △제2청람재 건립과 충북학사 대전 신축 △‘맘스플라자’ 북부권 설립 통한 아이 낳아 기르기 좋은 충주 조성 △공론화위원회 논의를 통한 도청 이전 등을 주요 공약으로 내세웠다. 충주 윤규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