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록 후보 "투표를 통해 낡은 정치를 바꿔달라" 호소

2018-06-12     곽근만

(동양일보 곽근만 기자) 6.13 지방선거 청주시의원 ‘나(영운,용암1·2)’ 선거구 바른미래당 이창록 후보가 12일 “낡은 정치를 바꿔달라” 며 마지막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 “국민이 투표하지 않으면 정치가 국민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며 “양 당 독주체제를 막기 위해 투표를 통해 바른미래당 후보인 자신을 지지해 달라”고 호소했다.

주요 공약은 아동·노인·장애인 복지센터 리모델링 및 건립, 버스킹 공연이 있는 문화거리 조성, 대각선 횡단보도 전면확대 설치, 흡연부스 설치 등이다.

이 후보는 (현)서원대 총동문회 부회장, (현)청주시장애인체육회 이사, (현)바른미래당 나눔과 봉사위원회 부위원장과 국민의당 충북도당 상임위원,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 미래혁신 특별위원장을 역임했다. 곽근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