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경제활성화' 한 목소리, 제천시의회 8월 경제추경 회기신설

시의회 개원 최초 8월 임시회 결정

2018-07-12     장승주

(동양일보 장승주 기자) 제천시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2018년 2회 추가경정예산안(이하 추경)을 8월 20일부터 5일간 열리도록 신설된 268회 제천시의회 임시회에 제출한다.

이번 추경은 새롭게 출범하는 민선7기 제천시와 8대 제천시의회의 수장인 이상천 시장과 홍석용 의장의 통 큰 결심으로 이뤄지는 것으로 의회 개원 이래 최초인 8월에 임시회 회기를 신설, 시의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한 노력에 힘을 보태게 된다.

2회 추경에는 민선7기 이상천호의 밑그림을 그리게 될 제천시 장기발전개발계획 용역 등 공약사업의 본격 추진을 위한 마중물 예산이 반영 된다.

또 마을 다목적회관 등 주민 편의시설, 주민편의를 위한 숙원사업이 담겨지며, 특히 경제 살리기를 위한 전국규모대회 유치예산, 전통시장 러브투어 등 관광객의 적극적인 유치를 위한 예산이 담겨진다.

이상천 시장은 “2회 추경이 확정되는 8월 말 추경의 실리를 챙기기 위해 전 행정력을 집중해 예산의 신속집행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제천 장승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