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열 군수 내년 정부예산확보위해 ‘발품행정’

2018-07-15     김진식

(동양일보 김진식 기자) 홍성열 증평군수(사진)가 작지만 강한 증평건설을 위해 2019년도 정부예산확보에 발품행정을 펼치고 있다.

홍 군수는 군의 열악한 재정형편을 극복하고 현안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지난 13일 세종시 정부청사를 찾아 기획재정부 지역예산과와 고용환경예산과 등을 방문했다.

이날 홍 군수는 △증평읍 연탄리 인공습지 비점오염저감사업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증평읍 선도지구 사업 △생활환경정비사업 △증평종합운동장 건립 △청소년 문화의집 건립 등 군이 추진하는 사업의 정부예산 확보에 대한 정부측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홍 군수는“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기재부 등 중앙부처 방문을 찾아 주요 현안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하는 등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증평 김진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