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민선7기 시정구호 공모

2018-08-07     정래수

(동양일보 정래수 기자) 대전시가 민선 7기 시정구호를 마련하기 위해 시민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대전시는 오는 16일까지 민선 7기 시정의 나침반이 될 시정구호를 공모한다고 7일 밝혔다.

시정구호는 민선7기를 상징하는 핵심단어(시민, 소통, 참여, 포용, 성장, 공정, 신뢰, 개방, 창의 등)를 함축하고 5대 전략목표(개방과 혁신으로 살찌는 경제, 삶의 품격을 누리는 생활,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 교육과 문화가 꽃피는 공동체, 시민이 주인이 되는 시정)를 나타내는 15자 내외의 문구여야 한다.

시는 접수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새로운 대전위원회 기획단’을 통해 1차 심사한 뒤, 5개 안팎의 우수 아이디어에 대한 시민 선호도를 조사해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 시민 선호도 조사는 대전시 홈페이지를 활용한 온라인 투표와 지하철역, 복합터미널 등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에서의 현장투표를 병행해 진행된다. 최우수 1명 50만원, 우수 1명 30만원, 장려 1명 20만원의 부상이 주어진다. 대전시민이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고, 시정구호와 의미를 적은 제안서를 이메일(lanian34@korea.kr)로 보내면 된다.

손철웅 시 정책기획관은 “시민의 시정참여 확대를 구현하는 첫 걸음으로 시정구호를 시민 대상으로 공모하기로 했다”며 “시민의, 시민에 의한, 시민을 위한 시정구호인 만큼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래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