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충북도당위원장에 변재일 의원 추대

“문재인·지방정부 성공위해 역량 총동원 할 터”

2018-08-12     지영수

(동양일보 지영수 기자) 변재일(70·청주청원)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위원장으로 재선출됐다.

민주당 충북도당은 지난 10일 오후 청주시장애인스포츠센터에서 정기대의원대회를 열어 단독 입후보한 변 의원을 도당위원장으로 합의 추대했다.

변 위원장은 수락 연설을 통해 “도민과 국민을 위한 정책이라면 어떤 궂은일도 마다치 않을 것”이라며 “유능한 민주당을 만들고, 문재인정부와 지방정부의 성공을 위해 역량을 총동원 하겠다”고 말했다.

변 위원장의 임기는 2년으로 21대 총선까지 충북도당을 지휘하게 됐다.

변 위원장은 6.13지방선거 출마를 위해 도당위원장을 사퇴한 오제세 의원을 대신해 지난 2월 21일부터 도당위원장을 맡아왔고, 지난달 도당위원장 공모에 단독 입후보했다.

변 위원장은 청주고와 연세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행정고시(16회)로 공직에 입문해 국무조정실 산업심의관, 정보통신부 차관 등을 역임했다.

2004년 17대 총선 때 열린우리당 후보로 옛 청원군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돼 4선 고지에 올랐다. 지영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