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길형 충주시장, 정부예산 확보 특화사업 발굴 주문

정부예산 운영 트렌드에 맞춰 선제적 대응

2018-08-13     윤규상

 

(동양일보 윤규상 기자) 조길형(사진) 충주시장은 13일 “새로운 정부 트렌드에 맞춘 특화사업을 선제적으로 발굴해 2020년 정부예산을 다수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나서달라”고 주문했다.

조 시장은 이날 열린 현안업무보고회에서 “시 발전을 위해서는 2020년 특화사업을 미리 발굴, 정부예산 확보 사업으로 준비할 필요성이 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조 시장은 또 “내년도 정부예산은 기재부 심의가 막바지에 이른 상태로 사전절차 등을 이행해 적기에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조 시장의 이 같은 발언은 최근 체육관 신축 등 문화생활 중심의 SOC사업 추진에 대한 정부발표에 따른 것으로, 새로운 정부예산 운영 트렌드의 변화에 맞춘 선제적 대응을 요구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그는 “예산을 확보는 다각적인 사전 정지작업이 우선돼야 하고, 정부 부처와 국회의원실 등을 자주 방문해 정보를 확보할 필요가 있다”고도 했다.

조 시장은 마지막으로 “정부와 국회, 전문기관 등지에서 어떻게 움직이고 있는가를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흐름을 잘 파악해 적극 대처할 수 있는 안목을 키워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충주 윤규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