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대비 창틀 고정하면 ‘튼튼’

2018-08-23     이도근

19호 태풍 ‘솔릭’이 강한 비바람을 몰고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건물 유리창 창틀을 테이프로 고정하고 있다. 23일 행정안전부 ‘태풍 국민행동요령’에 따르면 태풍이 오기 전 고층 건물의 유리창은 강풍에 파손되지 않도록 테이프를 붙이는 것이 좋다. 테이프를 붙일 때는 유리가 창틀에 고정되도록 해 유리가 흔들리지 않도록 하고, 창문을 창틀에 단단하게 고정해 틈이 생기지 않도록 해야 한다. 테이프를 이중으로 창문과 창틀에 부착해 고정하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