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길형 시장, 준비한 미래는 두려움 없어

“앞서 준비하면 ‘만사형통’”강조

2018-08-27     윤규상

 

(동양일보 윤규상 기자) 조길형(사진) 충주시장은 27일 “준비한 미래는 두려움이 없다”며 “태풍 솔릭을 앞두고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는 등 철저한 대비가 있어 조용히 넘어갈 수 있었다”고 밝혔다.

조 시장은 이날 열린 현안업무보고회에서 이 같이 밝히며 “앞서 준비하면 모든 일이 뜻한 바대로 잘 이뤄지는 ‘만사형통(萬事亨通)’”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폭염과 가뭄, 태풍 등 자연재난에 끊임없이 대비하느라고 공무원들이 고생했다”며 “앞으로도 있을 수 있는 상황에 적극 대비해 달라”고 주문했다.

아울러 “2019 아시아조정선수권대회 유치는 현지를 방문해 유치경쟁국 대표단을 만나 당위성을 설득하고 유치활동을 벌인 끝에 성공한 것”이라며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평생학습 프로그램 확대와 관련, 조 시장은 “장애인 평생학습 사랑방은 장애인들이 직접 장소를 섭외한 뒤 신청하도록 돼 있다”며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없는지 잘 살펴서 실효성 있게 운영해 달라”고 당부했다.

지난달 열린 호수축제와 관련해서는 “젊은이들이 많이 찾았고 축제를 제대로 즐겼다”며 “평가보고회에서 나온 의견을 잘 수렴해 다음 축제에 반영해 달라”고 말했다.

조 시장은 마지막으로 “한국농업경영인대회와 세계소방관경기대회, 우륵문화제 등 각종 행사를 통해 시민이 화합하고 충주의 진면목을 제대로 알릴 수 있도록 부서별로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충주 윤규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