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28회 충청북도생활체육대회 개최

9월 1~2일 도내 11개 시·군 선수임원 4000여명 참가

2018-08-30     장승주

(동양일보 장승주 기자) 충북도민의 화합과 우정의 한마당 잔치인 28회 ‘충청북도생활체육대회’가 오는 9월 1~2일 청풍명월의 도시 제천에서 열린다.

‘다시 뛰는 도심, 희망의 경제도시 제천에서 솟아나는 충북의 힘’이란 슬로건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도내 11개 시·군에서 선수와 임원 등 모두 4000여명이 참가한다.

대회는 검도, 게이트볼, 축구 등 17개 생활체육 종목의 경기가 제천체육관 등 21개 경기장에서 치러진다.

개회식은 이시종 충청북도체육회장을 비롯해 11개 시‧군의 시장과 군수, 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9월 1일 오전 10시30분 제천체육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선수단 입장 등 개회식이 끝나면 축구 경기 등을 시작으로 종목별로 이틀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개회일인 1일 오후에는 의병광장에서 MC 김범수, 강소리의 사회로 태진아, 한혜진, 신현희&김루트 등 인기가수의 축하공연 및 11개 시‧군 생활체육동호인 노래자랑이 펼쳐지는 경축음악회가 열린다.

체육회 관계자는 “대회를 앞두고 종목별 경기장 시설 점검 및 자원봉사자 교육 등 성공적 개최를 준비하고 있다”며 “제천시를 방문하는 도내 시‧군 선수단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고 최고의 기량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천시 선수단은 게이트볼 등 17개 종목에 350명이 출전해 축구와 배구, 탁구 등 많은 참가 종목에서 상위 입상을 노리고 있다. 제천 장승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