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1회 추경예산안 4154억원 편성

2018-08-30     정래수

(동양일보 정래수 기자) 충남도교육청은 올해 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4154억원 규모로 편성해 충남도의회에 제출했다고 30일 밝혔다.

세입 재원은 중앙정부이전수입 2750억원과 지방자치단체 이전수입 684억원, 자체 수입 125억원, 전년도 이월금 574억원 등이다.

세출 예산은 지방교육채 상환, 시설개선 등에 중점을 뒀다.

지방교육채 상환에 2598억원(62.5%), 기숙사 수선 및 내부 비품비 지원을 포함한 학교 교육여건 개선 시설에 1243억원(29.9%), 교수·학습활동 지원에 498억원(11.9%), 보건·급식·체육 활동과 교육행정 일반 등에 293억원(7.0%)을 각각 편성했다.

인적자원운용과 학교재정지원관리는 중간정산을 통해 406억원을 감액했다.

세부 예산은 △고교 교육력 제고 등 교육과정 운영 45억원 △무선인프라 구축 등 스마트 교육 123억원 △수영교육 활성화 및 운동장 여건 개선 57억원 △위(Wee) 스쿨 등 학생상담활동 지원 30억원 △특별교실 환경개선 120억원 △기숙사 증축 및 수선 93억원 △석면제거 및 조명개선 163억원 △화장실 수선 59억원 △내진보강 121억원 △창호 교체 109억원 △냉난방기 교체 83억원 △외벽보수 36억원 △지붕 방수 61억원 △운동장 개선 25억원 △학교신설 및 보통교실 확보 191억원이다.

도교육청의 추경 예산안은 내달 4일 열리는 306회 도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확정될 예정이다. 정래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