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 없는 세상 만들어요" 청소년 환경토론회 열려

2018-08-30     박장미

(동양일보 박장미 기자) 플라스틱 사용으로 인한 환경 오염의 심각성을 짚어보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토론회가 열렸다.

충북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30일 충북교육청정보원에서 '플라스틱 없는 세상 만들기 청소년 환경토론회'를 열었다.

토론에 참가한 각리중·서전고·오송고·원평중 환경동아리 학생들은 이날 토론회에서 플라스틱 사용으로 인한 오염 실태를 짚어보고 해결 방안을 모색했다.

기조 강연을 한 박종효 일하는 공동체 대표는 '플라스틱은 아무리 재활용을 하더라도 그 과정에서 에너지를 사용하며 이산화탄소를 배출하게 된다'며 '플라스틱 사용 자체를 줄이는 것이 최선이 방법'이라고 설명했다.

지속가능발전협의회 관계자는 '플라스틱 제품이 어떻게 환경을 오염시키는지를 알려 학생들이 경각심을 갖고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게 하기 위해 토론회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박장미 기자